초창기 신입시절에 배우거나 사용했던 기술적인 방법들이 있다. 시간이 지날수록 왠만해선 다른방법은 사용하지 않으려 하고 습관처럼 기존에 사용했던 방법을 고수하는 버릇이 있다. 그 이유는 과거에 사용했을때 아무 탈 없이 잘 되었기 때문에, 그리고 빠른 구현 때문이라는 핑계일 것 같다. Continue reading

매사에 행동하는 모든것들의 끝자락에서는 그동안 잘한것과 못한것을 다시 생각하며 잘한것은 보다 더 잘할수 있도록 하고 못한것은 왜 못했는지 그리고 어떻게 하면 못한 부분을 고칠수 있을지에 대한 시간을 갖으려고 노력해왔다. 그게 개발이 되었든 게임이 되었든 연인과의 데이트가 되었든 뭐든지. Continue reading

“show me the money”, “black sheep wall”.
어렸을적 스타크래프트라는 게임이 나오고서 입에 달고 살았던 치트키. 게임이 시작되고 해당 치트키를 입력하면 돈이 들어오거나 맵이 훤하게 보여 컴퓨터를 이기는데 도움을 주곤 했었다. Continue reading

필자가 운영하고 있는 Daily Dev Blog 라는 서비스는 매일 동일한 시간에 주기적으로 데이터를 크롤링 하고 사용자에게 메일을 발송하는 일련의 작업을 수행하고 있다. 헌데 예상하지 못한 부분에서 예외가 발생하게 되면 어떤경우는 메일 발송을 못한다거나 기존에 발송했던 데이터를 다시 보내는 등 정상적이지 못한 상황을 맞이하게 된다. Continue reading

회사 내에서도 대학시절 수강신청마냥 1분도 안되서 마감될 정도로 관심이 많았던 DEVIEW 2018. 다행히 클릭신공으로 운좋게 신청에 성공하였고 팀에서도 바쁜 시기였지만 감사하게도 보내주셔서 올해는 이틀 모두 다녀올수 있게 되었다. Continue reading

Author's picture

taetaetae

Programmer


Naver Corp.


korea